그것은 당신 안에 물오른 미완의 도표

고아한 매혹의 화서로 통하는
길은 갈래갈래 불가해의 미궁
냉정, 냉담, 무정, 변덕, 변심, 진심
어느 단어도 막다른 샛길
그 끝에 비친 빛깔은 단지 당신의 일각

미궁의 심층 향해
망설임 끝에 수직으로 낙하한 시야 속
당신은 진한 와인빛
그 원료의 빛깔 모를 당신 앞에서
나는 지금껏 삼킨 과실의 빛깔을 되새겼다

손 뻗으면 언제고 닿은 내 것은 아닌 과실

미궁의 심층 두른 팔방의 거울 속에
홀로 핀 당신은 때때로 그 열매의 빛깔을
이 망막에 새기고 의식으로 끌어올렸다

손 뻗으면 닿은 과실의 빛깔은 빙산의 일각

"그 모두가 당신의 버팀목이었군요."
조소도 비난도 없이 당신은 말했다
가열토록 양가적인 미궁의 심연에서

이대로 두어 번 고개 끄덕이고
눈 돌려 지우면 그만일
미궁의 심층 두른 팔방의 거울 속에
비친 것은 와인빛 화서만이 아는 무한의 도표
인도하는 길의 끝은 미지의 색채




Copyright (c) 2017 PeoRay. All rights reserved.

피오레이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